• HOME
  • COMMUNITY
  • 프로슈머

h_community

게시글 보기
피부 쿨링제품
Date : 2013-07-10
Name : 고정아
Hits : 768
여름이 되면 얼굴에 열이 올라 트러블도 많이 생기잖아요 그래서 늘상 얼굴을 시원하게 하는 제품이 있었으면 했어요 달팽이젤도 쿨링감이 있지만 만족스럽지는 않고 근본적이지는 않으니가요 그러다가 이 뉴스를 발견했서 올려봅니다 이런 제품이 나온다는 것은 비단 저만의 생긱아 아니구나 하는 생각이 들어서지요 시크릿키의 기술력을 더 보태어 만들면 가격면에서도 만족스런 제품이 나오지 않을까 합니다 늘상 건투를 빌어요 [이데일리 김미경 기자] 화장품 제조자개발생산(ODM) 전문기업인 한국콜마(161890)가 피부 쿨링 기술로 전 세계 여름 시장을 공략한다. 한국콜마는 10일 “지난달 19일 ‘피부쿨링 및 리프팅용 에어로졸 화장료 조성물과 이의 제조방법’에 대한 특허를 출원냈다”며 “이 기술을 제품에 적용해 화장품 여름 시장을 겨냥할 것”이라고 밝혔다. 한국콜마가 특허출원한 아이스 퍼프를 활용해 피부온도를 낮춘 후 제품을 떼어내고 있다.해당 기술이 적용된 에어로졸은 분사 때 섭씨 영하 4도씨의 하이드로겔을 형성한다. 이를 피부에 적용하게 되면 피부 온도를 약 10분간 10도를 낮출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. 흰색 거품형태로 분사돼 일명 ‘쿨 밴드’ ‘아이스 퍼프’라 불린다. 회사 측은 “기존에는 분사시 물이 발생해 토너형태로 사용했으나 이번에 업그레이드 된 기술은 물이 전혀 발생하지 않아 사용하기 편해졌다”며 “미용뿐 아니라 냉찜질용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”고 설명했다. 이어 “쿨링효과와 모공수축 효과도 커졌다”고 덧붙였다. 해당 기술이 적용된 제품은 이달 국내에서 처음 출시될 예정이다. 이후 콜마 글로벌네트워크를 통해 전 세계 화장품 시장에 선보일 계획이다. 아이스 퍼프 등의 피부쿨링 제품이 한국 일본 등에 출시된 적은 있지만 미국, 유럽, 중국 등의 대형 시장에 소개된 적은 아직 없다. 한국콜마 관계자는 “온난화로 인한 이상더위가 전 세계적으로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해당 제품이 미국, 유럽, 중국 등지에 출시된다면대 히트상품이 될 것으로 예상한다”면서 “국내에서만 약 200억원으로 추정되는 약국용 쿨 밴드 시장 대체품목으로도 주목을 받고 있어 시장 지배력 확보에 가속이 붙을 것으로 보고 있다”고 말했다.
코멘트 쓰기
코멘트 쓰기
게시글 목록
Content
Name
Date
Hits
고정아
2013-07-10
768

제휴 안내

팝업닫기

사업제휴 및 홍보관련 문의사항은 각 담당자 메일로 문의메일 주시면 됩니다.
신청접수 하신 내용은 담당자가 검토 후 신속하게 답변해 드리겠습니다.

비밀번호 확인 닫기